14일 인기 치어리더 안지현(23)과 미국 뉴욕 양키스 입단한 한국 야구계의 미래 박효준(24)가 열애 중인 사실이 전해졌다. / 사진=안지현, 박효준 인스타그램

 

[서울와이어 최은지 기자] 14일 인기 치어리더 안지현(23)과 미국 뉴욕 양키스 입단한 한국 야구계의 미래 박효준(24)가 열애 중인 사실이 전해졌다. 

 

이날 마이데일리에 따르면 안지현과 박효준 선수는 한국과 미국을 오가며 열애 중이다. 해당 매체는 야구팬들 사이에서 들은 소식을 인용해 안지현과 박효준 선수의 열애설이 사실이라고 전했다. 

 

앞서 안지현과 박효준은 각자의 SNS에 서로의 별명으로 추정되는 '혀니혀니', '호이호이' 등의 해시태그를 남긴 바 있다. 이를 본 야구 팬들이 열애 중이 아니냐고 추측했다. 다만 당시에 두 사람은 이렇다 할 해명은 없었다.

 

한편 안지현은 1997년생으로 그동안 넥센 히어로즈를 거쳐 지난 시즌부터 롯데 자이언츠에서 치어리더로 활동하며 쇼핑몰 운영을 병행하고 있다. 

 

1996년생 박효준은 지난 2014년, 미국 메이저리그 명문 팀 뉴욕 양키스에 계약금 116만 달러를 받고 입단하며 주목받았다. 미국 진출 후 뉴욕 양키스 산하 팀에서 활약 중이다.

저작권자 © 서울와이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Sponsored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