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 파나마전,손흥민 올해 A매치 마지막 경기 김민재 이승우 조현우 기용될듯 - 서울와이어
한국 파나마전,손흥민 올해 A매치 마지막 경기 김민재 이승우 조현우 기용될듯
한국 파나마전,손흥민 올해 A매치 마지막 경기 김민재 이승우 조현우 기용될듯
  • 김하성 기자
  • 승인 2018.10.15 08: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2일 오후 서울 마포구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대한민국과 우루과이의 친선경기에서 2대1로 승리를 거둔 한국의 손흥민이 우루과이 마티아스 베시노를 앞에 두고 드리블하고 있다./사진=연합뉴스
12일 오후 서울 마포구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대한민국과 우루과이의 친선경기에서 2대1로 승리를 거둔 한국의 손흥민이 우루과이 마티아스 베시노를 앞에 두고 드리블하고 있다./사진=연합뉴스

 

 

[서울와이어 김하성 기자] 파울루 벤투 감독이 이끄는 축구대표팀(FIFA랭킹 55위)이 오는 16일 오후 8시 천안종합운동장에서 파나마(피파랭킹 70위)와 평가전을 치른다.

 

 강호 우루과이를 2-1로 격파한 여세를 몰아 벤투 감독 부임 후 갖는 4번째인 이번 평가전에서도 승리를 거두기 위한 전략을 마련했다.

 
벤투 감독은 우루과이 전과 마찬가지로 파나마전에서도 두 4-2-3-1 전술을 구사할 것으로 예상된다.


에상되는 선발 라인업을 보면 원톱에는 황의조(감바 오사카)가 나서고 2선엔 손흥민(토트넘), 남태희(알두하일),황희찬(함부르크)이 기용될 것으로 보인다.


수비형 미드필더엔 기성용(뉴캐슬)과 정우영(알사드)이 ,포백 수비진엔 홍철(수원), 김영권(광저우), 장현수(FC도쿄), 이용(전북)이 , 골키퍼엔 조현우(대구)가 선발로 출격할 것으로 전망된다.

 

 우루과이전에서 실수를 한 김영권대신 김민재(전북)가 기용될 가능성도 배제할수 없고  석현준(스타드드랭스), 이승우(베로나)도 교체선수로 기용될 것으로 보인다.

 


파나마전에 이어 한국대표팀은 오는 11월 호주에서 호주, 우즈베키스탄과 평가전을 치른 뒤 내년 1월 아시안컵에 참가한다.

 

주장  손흥민은 파나마전이 올해 A매치  마지막 경기다.

 

 2018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에 차출하는 대신 11월 A매치에는 대표팀에 뽑지 않기로 대한축구협회와 토트넘이 합의했기 때문이다.

 


그런점에서 손흥민의ㅣ 올해 마지막 경기를 보기 위해 축구팬들의 관심이 높아지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