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H, '2018 고객품질대상 시상식' 열어 - 서울와이어
LH, '2018 고객품질대상 시상식' 열어
LH, '2018 고객품질대상 시상식' 열어
  • 안승국 기자
  • 승인 2018.12.05 18: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입주자가 주거단지 품질·하자처리 수준 평가해 수상자 선정
하자서비스 민간CS업체 전면위탁 시행... 고객 신뢰도 제고
5일, LH가 진주혁신도시 소재 본사서 ‘2018년 LH 고객품질대상’ 시상식을 열고 관계자, 수상자들이 기념촬영 하고 있다.(왼쪽 6번째 박상우 LH 사장)
5일, LH가 진주혁신도시 소재 본사서 ‘2018 LH 고객품질대상’ 시상식을 열고 관계자, 수상자들이 기념촬영 하고 있다.(왼쪽 6번째 박상우 LH 사장)

 

 

[서울와이어 안승국 기자] LH는 5일 진주혁신도시 소재 본사에서 입주고객이 직접 참여한 주거단지 품질과 하자처리 평가 결과를 반영한 ‘2018 LH 고객품질대상’ 시상식을 열었다.

 
고객품질대상 시상식은 지난 2015년 첫 시행 이후 올해 4회째를 맞이하고 있으며, LH와 건설업체의 품질향상 노력으로 하자처리율이 시행 전 대비 약 33% 향상됐다.

 
수상자는 최근 1년간 입주단지를 대상으로 하자처리율과 친절도를 평가한 후 종합심사과정을 거쳐 품질, 하자관리가 우수한 상위 업체와 소장을 선정했다.

 
올해 수상자는 4개 부문의 업체 11개와 9명 현장소장 9명이다. 건설업체부문은 한화건설 등 6개 업체, 지급자재업체부문은 성신산업 등 5개 업체이며, 건설업체소장부문은 권오정 소장(한화건설)등 5명, 지급자재업체소장부문은 천정기 소장(넥시스)등 4명이다.

 
수상업체에는 상패와 품질우수통지서가 주어지고, 향후 LH에서 발주하는 건설공사 참여 시 가점이 부여된다.

 
LH에서는 지속적인 고객품질평가와 금년도부터 전면 확대한 입주하자서비스의 민간CS업체 전면위탁 시행으로 하자처리 불친절, 지연 등 불편사항이 없는 親․精․速(친절․정밀․신속) 주거 서비스가 실현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박상우 사장은 “LH 고객품질대상 시상식을 계기로 설계부터 준공, 입주까지 전단계에 걸쳐 주거품질확보를 위해 전력투구할 것"이라며 "이런 노력들이 '국민행복'이라는 결실을 맺을 수 있도록 적극 동참해 줄 것을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ask1121@seoulwire.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