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켜라 운명아’ 간미연, 강신일 덕에 돌파구 찾나 - 서울와이어
‘비켜라 운명아’ 간미연, 강신일 덕에 돌파구 찾나
‘비켜라 운명아’ 간미연, 강신일 덕에 돌파구 찾나
  • 최지성 기자
  • 승인 2019.01.11 20: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와이어 최지성 기자] 강신일이 간미연에게 길을 터줄까.

 

11일 방송된 KBS 1TV 일일드라마 ‘비켜라 운명아’(연출 곽기원/극본 박계형)에는 최수희(김혜리)에게 항복한 한미라(간미연)에게 방법이 있을 거라고 조언하는 허청산(강신일)의 모습이 그려졌다.

사진=KBS 1TV '비켜라 운명아'
사진=KBS 1TV '비켜라 운명아'

 

한미라는 최수희(김혜리)에게 혼외자의 존재를 숨겨주는 조건으로 콘테스트에 모델로 서겠다고 말했다. 안남진(박윤재)과의 오해를 풀었지만 최수희의 협박은 어쩔 수가 없었다.

 

허청산은 한미라와 깊은 관계를 맺고 있었다. 돌아가신 한미라의 생모가 허청산의 첫사랑이었던 것.

 

모처럼 만난 한미라가 최수희와 일하게 됐다는 말을 전하자 허청산은 “음모가 이긴 꼴이군”이라고 안타까워했다.

 

이에 한미라는 “안팀장님한테는 정말 미안하지만 방법이 없더라고요”라고 털어놨다. 그러나 허청산은 “방법이 아예 없는 거 같지는 않은데”라고 운을 뗐다.


Sponsored AD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