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통안전공단-산림복지진흥원, '자동차사고 피해가정 산림복지 지원' 협약 체결 - 서울와이어
교통안전공단-산림복지진흥원, '자동차사고 피해가정 산림복지 지원' 협약 체결
교통안전공단-산림복지진흥원, '자동차사고 피해가정 산림복지 지원' 협약 체결
  • 안승국 기자
  • 승인 2019.02.12 15: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2일, 한국교통안전공단과 한국산림복지진흥원이 경북 김천 공단 본사 회의실서 '자동차사고 피해가족 산림복지 지원'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관계자들이 기념촬영 하고 있다.(왼쪽 4번째 권병윤 한국교통안전공단 이사장, 5번째 윤영균 한국산림복지진흥원 원장)
12일, 한국교통안전공단과 한국산림복지진흥원이 경북 김천 공단 본사 회의실서 '자동차사고 피해가족 산림복지 지원'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관계자들이 기념촬영 하고 있다.(왼쪽 4번째 권병윤 한국교통안전공단 이사장, 5번째 윤영균 한국산림복지진흥원 원장)

 

 

[서울와이어 안승국 기자] 한국교통안전공단은 한국산림복지진흥원과 12일 경북 김천 공단 본사 회의실에서 '자동차사고 피해가족 산림복지 지원'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으로 교통안전공단과 산림복지진흥원은 자동차사고 피해가정의 정서적‧신체적 회복을 위한 산림복지 프로그램을 공동 개발해 추진한다.

 

자동차사고로 외상 후 스트레스장애(PTSD)를 겪고 있는 사고 당사자와 가족들을 위한 심신회복에 초점이 맞춰지며, 국립양평 치유의 숲 등 전국 8개 산림복지시설을 이용할 수 있는 산림복지상품권 등을 제공할 예정이다.


또한 양 기관은 자동차사고 피해가정의 삶의 질 개선과 권익증진을 위한 공익사업을 지속적으로 발굴할 수 있도록 상호협력할 계획이다.

 
권병윤 이사장은 “자동차사고로 고통을 겪고 있는 피해당사자와 가족들을 위해 산림복지시설을 무상으로 제공해 준 산림복지진흥원에게 감사드린다"며 "자동차사고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분들이 산림치유를 통해 사고 후 스트레스장애 극복을 위한 계기가 됐으면 좋겠다”고 전했다.


ask1121@seoulwire.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