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1운동 100주년, 문화가 있는 날 전국 1839개 행사 진행 - 서울와이어
3.1운동 100주년, 문화가 있는 날 전국 1839개 행사 진행
3.1운동 100주년, 문화가 있는 날 전국 1839개 행사 진행
  • 김하성 기자
  • 승인 2019.02.25 12: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는 27일 2월 ‘문화가 있는 날에는 3.1운동 100주년을 기념, 3.1운동의 역사적 의미를 되새기기 위해 전국에서 1839개의 문화행사가 다채롭게 진행돼 관심을 모으고 있다./사진=문체부
오는 27일 2월 ‘문화가 있는 날에는 3.1운동 100주년을 기념, 3.1운동의 역사적 의미를 되새기기 위해 전국에서 1839개의 문화행사가 다채롭게 진행돼 관심을 모으고 있다./사진=문체부

 

매달 마지막 수요일은 국민들이 일상에서 문화를 더욱 쉽게 접할 수 있도록 하기 위해 문화체육관광부 추진하는 ‘문화가 있는 날’이다.


특히 오는 27일 2월 ‘문화가 있는 날에는 3.1운동 100주년을 기념, 3.1운동의 역사적 의미를 되새기기 위해 전국에서 1839개의 문화행사가 다채롭게 진행돼 관심을 모으고 있다.

 

 

◆3.1운동 100주년 기념 프로그램, 공연 및 영화 개봉

  2월 ‘문화가 있는 날’에는 3.1운동 100주년을 기념하는 다양한 연계 프로그램이 펼쳐진다.

 

 전북 군산시립설림도서관에서는 동화 ‘태극기 다는 날’을 읽고 케이크를 만들어보는 ‘태극기 케이크 만들기’[2. 28.(목) 17:00~18:00] 체험,  대전 한국족보박물관에서는 3.1운동 100주년 기념 사진촬영구역에서 촬영한 사진으로 머그컵을 만들어보는 행사[2. 27.(수) 14:00]가 무료로 진행된다.

 

 서울 즐거운도서관에서는 유관순 열사의 얼굴이 인쇄된 종이 위에 오에이치피(OHP) 필름을 올려놓고 그려보는 등 ‘유관순 콜라주 프로젝트’[3. 2.(토) 14:30~16:00, 재료비 5,000원]가 열린다.

 

  우리 민족의 아픈 역사를 깊이 이해할 수 있는 공연도 만날 수 있다.

 

 국립대구박물관에서는 유관순 열사의 삶을 들여다보는 3.1절 100주년 기념 뮤지컬 ‘소녀의 꿈 유관순’[3. 2.(토) 14:00, 18:00],  경북 안동문화예술의전당에서는 현악 연주를 통해 독립운동의 의미를 되새기며 희망의 메시지를 전달할 공연 ‘빼앗긴 들에도 봄은 오는가’[2. 27.(수) 19:30]가 무료로 공연된다.

 

   서대문 감옥 8호실에 수감됐던 유관순 열사와 여성들의 이야기를 담은 영화 <항거: 유관순 이야기>,  일제강점기 시절, 일본 최고의 자전차 선수들을 제치고 우승한 조선인 엄복동의 이야기가 펼쳐지는 영화 <자전차왕 엄복동>이 개봉한다. 이 밖에도 영화 <어쩌다, 결혼>, <빠삐용>, <더 와이프> 등 다양한 영화가 27일 개봉을 앞두고 있다. 문화가 있는 날’에는 오후 5시부터 9시 사이에 상영되는 영화를 5000원에 관람할 수 있다.

 

 

  이 밖에도 많은 시민들이 영화를 통해 역사를 되돌아볼 수 있도록 강원 춘천시립도서관은 일제강점기를 시대 배경으로 하는 영화 <와이엠시에이(YMCA) 야구단>, 제주 서귀포시삼매봉도서관은 영화 <동주>, 경기 평택시팽성도서관은 영화 <박열>을 27일 무료로 상영한다.

 

◆사찰 체험(템플스테이), 기업 참여 행사, 전시 등에 다양한 혜택

 

  올해에도 ‘문화가 있는 날 1박 2일 행복 템플스테이’가 이어지는데 이 프로그램은 다양한 체험을 해볼 수 있는 체험형과 휴식을 취할 수 있는 휴식형 2가지로 진행된다.

 

 27일(수)부터 28일(목)까지는 경기 남양주 묘적사, 충북 영동 반야사, 경북 성주 심원사 등 7개의 사찰에서, ▲ 3월 2일(토)부터 3일(일)까지는 서울 화계사, 충남 공주 갑사에서 사찰 체험(템플스테이)을 운영한다.

 

이 프로그램에 참가하기를 희망하는 사람은 템플스테이 공식누리집에서 30% 할인된 가격으로 사전에 예약할 수 있다.

 

  ‘문화가 있는 날’에 만날 수 있는 탐앤탐스의 특별한 공연 ‘탐스테이지’가 2019년에도 시민들을 기다린다.

 

‘제25회 탐스테이지’[2. 27.(수) 18:30, 서울 탐앤탐스 블랙 청계광장점]에는 만능 프로듀서와 자작가수의 환상적인 듀엣 ‘키스엔X하이솔’, 매력적인 음색으로 마음을 사로잡는 그룹 ‘동급생’이 출연한다. 다양한 현장 행사도 준비돼 있다.

 

 올레 티브이(Olleh tv)도 지난해에 이어 ‘#수요일엔 올레티브이(tv)’를 진행한다. 매주 수요일마다 최신영화를 특가 또는 무료로 제공하고, 2월에는 이용 고객에게 추첨을 통해 ‘에르제: 땡땡전(展)’ 초대권을 증정한다.

 

  길었던 연휴와 방학의 아쉬움을 달래고, 감성을 채워줄 전시도 열린다.

 

 헤르만 헤세의 수채화 원화, 소설 희귀 초판본, 생애 유품 등을 감상할 수 있는 ‘헤르만 헤세전(展): 치유의 그림들’[경기 광명 호반아트리움, 2. 27.(수) 10:00~20:00, 일반 6,000원, 청소년 4,500원, 유아 3,000원]을 현장구매에 한해 할인받아 관람할 수 있다.

 

 대표적인 인상파 화가 반 고흐의 작품을, 영상, 조명, 정보기술(IT)과 융합해 화면으로 재현하는 컨버전스 예술로 재탄생시킨 ‘반 고흐 빌리지전(展)’[부산 본다빈치스퀘어, 2. 27.(수) 11:00~21:00]의 입장료는 50% 할인된 가격에 구매할 수 있다.

 

 기해년을 맞아 돼지를 소재로 한 그림과 조각 작품을 감상하며 작가들의 ‘띠’에 대한 관념을 살펴볼 수 있는 ‘도새기 해가 떴습니다전(展)’[제주 이중섭미술관, 2.27.(수), 09:00~18:00]은 무료로 관람할 수 있다.

 

 

아울러, 일상적 공간을 통해 공연과 강연을 만나는 ‘문화가 있는 날’ 캠페인 ‘집콘’이 네 번째 시즌으로 돌아온다. 작가 김영하, 가수 선우정아 등 대한민국 대표 문화예술인의 목소리를 통해 일상 속 문화 향유의 즐거움을 전파하는 데 앞장서 온 ‘집콘’은 3.1운동 및 대한민국 입시정부 수립 100주년을 기념하는 특별 집콘으로 시작, 12월까지 카카오티브이(TV)를 통해 만날 수 있다.

 

  ‘문화가 있는 날’에 참여하는 문화시설과 각종 혜택에 대한 더욱 자세한 내용은 ‘문화가 있는 날’ 통합정보안내 누리집 또는 문화가있는날.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Sponsored AD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