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럼프 대통령 "김 위원장 핵 실험 중단 약속 신뢰… 계속 협의할 것" - 서울와이어
트럼프 대통령 "김 위원장 핵 실험 중단 약속 신뢰… 계속 협의할 것"
트럼프 대통령 "김 위원장 핵 실험 중단 약속 신뢰… 계속 협의할 것"
  • 염보라 기자
  • 승인 2019.02.28 16: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8일 오후 2시 10분경(현지시간) 2차 북미정상회담 장소인 하노이 메트로폴 호텔에서 트럼프 대통령이 합의 실패 배경에 대해 설명하고 있다. (사진= 김아령 기자)
28일 오후 2시 10분경(현지시간) 2차 북미정상회담 장소인 JW메리어트 호텔에서 트럼프 대통령이 합의 실패 배경에 대해 설명하고 있다. (사진= 김아령 기자)

 

[하노이 북미정상회담 특별취재팀 = 서울와이어 염보라 기자]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28일 2차 북미정상회담이 합의 없이 종료된 데 대해 “제재완화와 관련된 것"이라고 설명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이날 오후 2시(현지시간) 베트남 하노이 JW메리어트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북한은 완전한 제재 해제를 원했지만 미국은 들어줄 수 없었다”며 "우리는 (북한에 대한) 제재를 유지할 것이다. 북한이 비핵화 의지를 보였지만 우리가 원한 비핵화는 아니었다"고 전했다.


이어 "간극은 언젠가 줄일 수 있다. 시간이 해결해 줄 것”이라고 강조했다. 그는 "어제밤에도 김정은 위원장이 로켓이나 핵 실험을 하지 않을 것이라고 약속했다"며 "이를 신뢰한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계속 협의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한편 27일부터 1박2일간 이어진 트럼프 대통령과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의 2차 북미정상회담은 결국 합의에 이루지 못했다. 트럼프 대통령과 김 위원장은 협의문에 서명하지 않은 채 각각 숙소로 복귀했으며, 트럼프 대통령 혼자 폼페이오 장관과 함께 기자회견장에 섰다.
 

트럼프 대통령은 기자회견을 가진 뒤 에어포스원 전용기를 타고 미국으로 돌아갈 예정이다. 김 위원장은 예정대로 이번 주 토요일까지 하노이에 남아 친선 일정을 소화할 것으로 보인다.
 

bora@seoulwire.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