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생톡스 맛집탐방] CJ제일제당센터 구내식당, 여기가 맛집이라고? - 서울와이어
[생생톡스 맛집탐방] CJ제일제당센터 구내식당, 여기가 맛집이라고?
[생생톡스 맛집탐방] CJ제일제당센터 구내식당, 여기가 맛집이라고?
  • 염보라 기자
  • 승인 2019.03.14 10: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유튜브 채널 '생생톡스' 화면 캡처
유튜브 채널 '생생톡스' 화면 캡처

 

[서울와이어 염보라 기자] 유튜브 채널 <생생!톡스>가 구내식당의 최고봉으로 불리는 CJ제일제당센터빌딩 '그린테리아 셀렉션'을 찾았다.


구내식당은 회사 복지 수준의 척도로 인식된다. 회사로부터 대접받고 있다는 느낌은 직원들의 사기를 북돋고 업무 능력을 높여줄 게 분명할 터.


최근 그린테리아 셀렉션을 찾은 생생톡스 김영호·손비야 아나운서는 호텔 레스토랑을 연상케 하는 식당 비주얼에 놀라고, 뷔페 형식의 쿼리티 높은 음식에 또 한번 감탄했다. 


CJ그룹의 식자재유통·푸드서비스 계열사 CJ프레시웨이가 운영하는 그린테리아 셀렉션은 매일 3가지 코스의 메인 메뉴를 제공한다. 이 중 한가지를 선택하면 된다. 자동결제 시스템인 워크패스(Walk pass) 등 최첨단 시스템도 돋보인다. 김영호 아나운서는 "청담동 결혼식장에 온 느낌"이라고 감탄했다.


그렇다면 직원들이 생각하는 그린테리아 셀렉션의 강점은 무엇일까. 촬영 중에 만난 CJ프레시웨이 구매담당 이상은씨는 "회사가 직접 구매하고 유통하는 상품을 식재료로 쓴다"며 "안전하고 믿을 수 있는 품질이 최고"라고 호평했다. 


외식개발팀 이현배씨는 직원들의 건강을 생각한 저염식 식단을 강점으로 꼽았다. 아울러 가끔 나오는 특별 메뉴가 일품이라고. 이씨는 "최근에는 고퀄리티 '군대리아(군대식 햄버거)'가 나왔다"고 전해 두 아나운서의 눈을 번쩍 뜨이게 했다.


한편 <생생!톡스>는 '통통' 튀는 신개념 유튜브 뉴스 채널이다. 소비자 생활에 밀접한 정보들을 유쾌하게 전하며 인기를 끌고 있다.


bora@seoulwire.com

 


Sponsored AD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