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호텔 델리카한스, '노사연 단팥빵' 비결은? - 서울와이어
롯데호텔 델리카한스, '노사연 단팥빵' 비결은?
롯데호텔 델리카한스, '노사연 단팥빵' 비결은?
  • 이명철 기자
  • 승인 2019.03.15 11: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롯데호텔 델리카한스
롯데호텔 델리카한스

 

[서울와이어 이명철 기자] 민족 대명절 설을 맞아 사랑하는 가족을 위해 맛있는 먹거리를 한아름 선물하고 싶은 이들이라면 주목하면 좋을 소식이 있다. 올해에는 여러가지 먹거리 중에서도, 최근 JTBC 예능프로그램 ‘날 보러 와요’에서 가수 노사연이 ‘최애 디저트’로 손꼽아 화제가 된 단팥빵을 추천한다.

 

단팥빵은 간편히 선물하기도 좋고 남녀노소 가리지 않는 사랑을 받아온 덕분에 많은 빵집의 베스트셀러 중에서도 윗 자리를 꿰차고 있다. 고급스러운 특급호텔의 베이커리에서도 단팥빵이 불티나게 판매되고 있는 곳이 있어 눈길을 끈다.

 

롯데호텔서울의 베이커리 델리카한스(Delica Hans)에서는 단팥빵을 하루에 100여개 한정으로 판매하고 있다. 오래 전부터 롯데호텔의 단팥빵은 이미 아는 사람들 사이에서 많이 사랑 받아왔던 빵이지만, 노사연이 60년 평생 먹은 무려 2만여 종 이상의 단팥빵 중 델리카한스의 단팥빵을 본인이 가장 좋아하는 ‘최애 단팥빵’이라고 밝힌 뒤부터 찾는 고객들이 부쩍 더 늘었다는 후문이다. 

 

롯데호텔의 단팥빵은 막걸리를 넣은 1차 반죽을 하루 동안 저온 숙성한 후 다음날 2차 반죽을 완성하기 때문에 쫄깃함과 부드러움을 동시에 느낄 수 있다. 은근한 막걸리 향이 식욕을 더욱 돋우는 와중에 완전히 갈아 넣은 팥소에 들어간 구운 호두가 달콤함 속에서 고소한 맛을 더한다. 이 맛이 ‘팥믈리에(팥+소믈리에)’를 자칭하는 이들을 사로잡은 비결이다. 여기에 막걸리의 비타민, 단백질, 유산균 등 풍부한 영양은 덤이다. 

 

단팥빵을 집어보면 놀라게 되는 200g이 훌쩍 넘는 무게가 얼마나 튼실한 빵인지 알려주는 바로미터다. 게다가 호텔 베이커리에서는 저렴한 3,500원의 가격까지, 가히 ‘최애 단팥빵’이라고 손꼽힐 모든 조건을 갖췄다. 롯데호텔의 단팥빵은 롯데호텔서울, 월드, 부산, 울산, 제주의 델리카한스에서 만나볼 수 있다.

 

pen4136@seoulwire.com


Sponsored AD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