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희진 낳아준 사람들 향한 '만만디' 범죄...하나부터 열까지 '의혹' 투성이 - 서울와이어
이희진 낳아준 사람들 향한 '만만디' 범죄...하나부터 열까지 '의혹' 투성이
이희진 낳아준 사람들 향한 '만만디' 범죄...하나부터 열까지 '의혹' 투성이
  • 장지영 기자
  • 승인 2019.03.19 06: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희진 부모 살해 사건이 이틀째 충격을 주며 미스테리로 남고 있다. (사진=방송캡처)
이희진 부모 살해 사건이 이틀째 충격을 주며 미스테리로 남고 있다. (사진=방송캡처)

 

[서울와이어=장지영 기자] 이희진 부모를 피살한 '주범'은 쇠고랑을 일단 차게 됐다. 하지만 함께 범행에 나선 3명은 도피에 성공했다.

공범들은 이미 외국으로 도피를 해버린 것으로, 범행의 일부가 밝혀졌지만, 전모를 해부하는데는 시간이 다소 걸릴 전망이다.

특히 이희진 부모 피살 사건은 하나부터 열까지 고개를 갸우뚱하게 하는 대목이 많다.

이를테면 이희진 부모를 살해하기 위해 '3명'을 인터넷에서 물색했다는 것부터가 수상하다는 목소리가 비등하다.

아울러 이희진 부모가 살고 있는 아파트에 시시티브이가 설치돼 있음에도 불구하고 아무렇지도 않게 침입한 것 역시 이해할 수 없는 대목이다.

범행을 저지른 뒤 곧바로 범행 현장을 떠나는게 상식임에도 불구하고 이희진 부모를 살해한 이들이 만만디 행보를 보인 것도 수상한 대목으로 꼽힌다.

가장 중요한 것은 이희진 부모의 집에 5억이라는 돈이 있는지 도대체 어떻게 알게 됐느냐는 합리적 질문.

그리고 이들이 이희진 부모를 살해한 뒤 왜 '칭다오'로 도주지를 선택했는지도 누리꾼들 사이에서 나오는 질문이다. 중국동포라는 점이 이유로 꼽히지만, 다른 속내가 있는 것 아니냐는 관측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