왕종명 '머리 숙였다' 사실상 자책...무리수 원인 두고선 '갑론을박' - 서울와이어
왕종명 '머리 숙였다' 사실상 자책...무리수 원인 두고선 '갑론을박'
왕종명 '머리 숙였다' 사실상 자책...무리수 원인 두고선 '갑론을박'
  • 장지영 기자
  • 승인 2019.03.20 06: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왕종명 앵커가 사과했다. (사진=방송캡처)
왕종명 앵커가 사과했다. (사진=방송캡처)

 

[서울와이어=장지영 기자] 왕종명 MBC 앵커가 머리를 시청자들 앞에서 숙였다. 사실상 자책을 한 것으로 풀이된다.

왕종명 키워드는 이에 따라 인스타그램과 트윗 등을 강타하고 있으며 윤지오 씨에 대한 이 같은 사과를 두고선 '응원글'이 봇물을 이루고 있다.

일부 언론들이 오보와 실수에 대해 사과하지 않고 있는 상황을 빗대며, 누리꾼들은 왕종명에 대해 '용기를 냈다'라며 박수갈채를 보내고 있는 것.

하지만 왕종명 앵커가 전날 윤지오 씨 앞에서 '무리수'를 둔 원인을 두고선 여러 분석과 관측들이 여전한 상화이다.

일각에선 특종을 내기 위해 '대본에도 없던' 돌발질문을 왕종명 앵커가 던진 것 아니냐며, 단순한 왕 앵커의 잘못으로 바라보지 않는 '눈'도 있다.

왕종명 씨는 시청자 앞에서 사과하기 전, 윤씨에게도 개인적으로 사과한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왕종명 씨에 대해 윤씨는 '진행자 마음을 이해한다'고 밝혔다.

press@seoulwire.com


Sponsored AD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