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희진 동생 '왜' 미팅 시도했나 '후폭풍'...살해범 맞아? 궁금증 '최고조' - 서울와이어
이희진 동생 '왜' 미팅 시도했나 '후폭풍'...살해범 맞아? 궁금증 '최고조'
이희진 동생 '왜' 미팅 시도했나 '후폭풍'...살해범 맞아? 궁금증 '최고조'
  • 장지영 기자
  • 승인 2019.03.21 07:44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희진 동생 키워드가 화제다. (사진=방송캡처)
이희진 동생 키워드가 화제다. (사진=방송캡처)

 

[서울와이어=장지영 기자] 이희진 동생 행보에 대한 대중적 관심이 그야말로 뜨겁다.

그도 그럴 것이 이희진(33) 씨 부모를 살해한 혐의를 받는 피의자 김모(34) 씨가 구속된 가운데, 김씨가 범행에 가담한 뒤 이 씨의 동생을 만난 것으로 확인됐다고 복수의 언론들이 전하고 있기 때문.

이에 따라 '이희진 동생' 키워드는 양대 포털에서 뜨거운 감자로 떠올랐으며 그 배경을 두고 여러 관측과 분석, 추측 등이 난무하며 이슈가 이슈를 낳는 형국.

MBC는 김 씨가 사망한 이희진 씨 어머니 황 씨의 휴대전화를 이용, 황 씨 흉내를 내며 이 씨의 동생을 호출했다고 20일 보도했다.

'이희진 동생'을 김씨가 만나려고 했던 의도가 궁금해지는 대목이다.

이희진 동생을 만나려했던 의도에 대해 김 씨 측은 '사과하려고 했다'는 입장이지만 이를 곧이곧대로 믿는 분위기은 아니다.

이에 따라 이희진 동생을 만나 '다른 행동을 하려고 했던 것 아니냐'는 의혹이 제기되고 있다.

하지만 김씨는 살해범이 아니라고 강조하고 있는 까닭에, 이희진 동생을 만나서 '진실을 이야기 하려고 했던 것 아니냐'는 관측도 나온다.

결국 김 씨가 범행에 가담한 뒤 이희진 동생을 만나기 위해 유인한 정황까지 포착된 상황을 두고선 갑론을박이 뜨거워질 전망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123 2019-03-21 08:38:10
뉴스를 보려고 클릭한건지 광고를 보려고 클릭한건지 팝업광고까지 뜨고,
이딴 유사언론도 언론이라고 기사 쓰고 난리났네 아주
광고 좀 박아라 진짜 저급하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