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욕증시,中 투자차단 우려 해소 다우 0.36% 상승…국제유가 WTI 3.3%↓ - 서울와이어
뉴욕증시,中 투자차단 우려 해소 다우 0.36% 상승…국제유가 WTI 3.3%↓
뉴욕증시,中 투자차단 우려 해소 다우 0.36% 상승…국제유가 WTI 3.3%↓
  • 김하성 기자
  • 승인 2019.10.01 07: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뉴욕증시, 뉴욕 증권거래소(NYSE) 입회장 /사진=신화 연합뉴스 자료사진
뉴욕증시, 뉴욕 증권거래소(NYSE) 입회장 /사진=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와이어 김하성 기자] 미국 뉴욕증시는 미국 자본의 중국 유입 차단 우려가 해소되면서 다우등 3대 주요지수가 일제히 상승했다.

   

30일 뉴욕증권거래소(NYSE)에서 다우존스 30 산업평균지수는 전장보다 96.58포인트(0.36%) 상승한 2만6916.83에 거래를 마쳤다.

   

스탠더드앤드푸어스(S&P) 500 지수는 전장보다 14.95포인트(0.50%) 오른 2976.74를 기록했다.
 

 

기술주 중심의 나스닥 지수는 59.71포인트(0.75%) 상승한 7999.34에 마감됐다.

  

이날 미 증시는 미국의 대중국 자본투자 차단설에  촉각을 곤두세웠다.

   

관련해서 미국 재무부는 성명을 통해 "현시점에서 미국 주식시장에 상장된 중국 기업을 차단하는 방안을 고려하고 있지 않다"고 밝혀 투자심리를 안정시켰다.

  

그러나 미 민주당이 트럼프 대통령 탄핵을 추진중이어서 여전히 불안한 형국이다.

   

종목별로는  아이폰 판매가 시장 예상보다 좋을 것이라며 JP모건이 목표 주가를 상향 조정한 영향에 애플이 2.35% 상승했다.

 

지난 18일 이후 처음으로 시가총액 1조 달러를 회복했다.
 


국제유가는 사우디아리비아의 생산복구 소식에 하락했다.

   

이날 뉴욕상업거래소(NYMEX)에서 11월 인도분 서부 텍사스산 원유(WTI)는 전 거래일보다 배럴당 3.3%(1.84달러) 떨어진 54.07달러에 거래를 마쳤다.

   

런던 ICE 선물거래소의 11월물 브렌트유도 오후 4시04분 현재 배럴당 1.87%(1.16달러) 하락한 60.75달러에 거래되고 있다.

   

국제 금값은 내렸다.

  

 뉴욕상품거래소에서 12월 인도분 금은 전날보다 온스당 2.2%(33.50달러) 떨어진 1472.90달러를 기록했다. 이는 지난 8월 2일 이후 최저 수준이다.


Sponsored AD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