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DC, 울산과학기술원과 해수자원화기술 활용을 위한 MOU 체결 - 서울와이어
JDC, 울산과학기술원과 해수자원화기술 활용을 위한 MOU 체결
JDC, 울산과학기술원과 해수자원화기술 활용을 위한 MOU 체결
  • 이명철 기자
  • 승인 2020.01.16 14: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JDC-UNIST 업무협약 기념촬영]
[사진=JDC-UNIST 업무협약 기념촬영]

 

[서울와이어 이명철 기자] 제주국제자유도시개발센터(이사장 문대림, JDC)와 울산과학기술원(총장 이용훈, UNIST)이 무한한 가능성을 가진 해양자원 활용에 필요한 응용기술 개발을 함께하기위한 업무협약을 15일 UNIST 대학본부에서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협약은 UNIST가 세계 최초로 개발한 ‘해수(海水)전지’ 원천기술과 이를 기반으로 한 해수자원화 기술을 제주 해양으로 확대하기 위해 마련됐다. 

 

두 기관은 해양 친화적 에너지 및 자원화 기술 개발에 대한 상호협력을 약속했다. 이를 위해 해수자원과 기술의 개발·실증·보급·사업화를 위한 협력과 연구 시설의 공동 활용, 정보교류 협력과 홍보활동 및 공동의 이익을 위한 협력을 확대해 나가기로 했다.

 

‘해수전지’는 지구상에서 가장 풍부한 자원인 바닷물을 에너지원으로 이용해 전기 에너지를 저장하고, 사용하는 신개념 에너지저장장치다.

 

바닷물을 양극으로 이용하므로 가격이 저렴하고 해양 친화적이며, 열 제어가 자체적으로 가능해 폭발의 위험이 적다는 장점이 있다. 

 

또한 해수전지를 기반으로 한 해수담수화, 해수살균, CO2 포집, 및 해수수소생산 기술 등 해수자원화 기술로 확장할 수 있어 세계 고부가가치 기술 산업으로 확장 가능성을 갖고 있다. 

 

문대림 JDC 이사장은 “제주의 청정 해양환경에서 해수자원화 기술을 실증할 협력 관계를 구축하게 돼 기쁘다”며 “앞으로의 연구 성과가 제주의 더 나은 미래를 만들어나가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이용훈 UNIST 총장은 “해수전지는 UNIST가 확보한 우수한 기술 역량과 차별성을 보여주는 우수한 기술”이라며 “이번 협력을 기반으로 해외 시장을 공략할 수출형 연구로 성장해주길 기대한다”고 전했다.

 

pen4136@seoulwire.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