혜리, 키 군대 입대 전 마지막 녹화에 오열…애틋한 앙숙 - 서울와이어
혜리, 키 군대 입대 전 마지막 녹화에 오열…애틋한 앙숙
혜리, 키 군대 입대 전 마지막 녹화에 오열…애틋한 앙숙
  • 최지성 기자
  • 승인 2019.03.23 21: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와이어 최지성 기자] 혜리가 키의 입대에 오열했다.

사진=tvN '놀라운토요일'
사진=tvN '놀라운토요일'

 

23일 방송된 tvN 예능프로그램 ‘놀라운토요일’에는 키의 입대 전 마지막 녹화에 오열하는 혜리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마지막 라운드에를 성공하며 출연진들은 기분 좋게 음식을 먹을 수 있었다. 이런 가운데 신동엽은 “근데 오늘 키 마지막 방송이라고 붐이 아까부터 울고 있다”라고 말했다.

 

애써 눈물을 참고 있던 혜리는 음식을 먹다 말고 젓가락을 내려놓은 채 세트 한쪽으로 가 주저 앉았다. 신동엽은 분위기 반전을 위해 “혼자서 뼈먹어?”라고 농담을 해 웃음을 자아냈다.

 

‘놀라운토요일’에서 그간 키와 ‘현실남매’ 케미를 선보였던 혜리는 카메라가 자신을 비추자 “하지 마”라고 부끄러워하는 모습을 보였다.

 

그러나 이내 마음을 추스르고 키와 함께 마지막 기념사진을 촬영했다.


Sponsored AD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