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문의칼럼] 다이어트로 안 빠지는 겨드랑이 살, 부유방 제거해야 - 서울와이어
[전문의칼럼] 다이어트로 안 빠지는 겨드랑이 살, 부유방 제거해야
[전문의칼럼] 다이어트로 안 빠지는 겨드랑이 살, 부유방 제거해야
  • 편집국
  • 승인 2018.04.06 16: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엠디클리닉 제공, 이상달 원장 김민국 부원장 부유방 제거 집도 장면]
[사진=엠디클리닉 제공, 이상달 원장 김민국 부원장 부유방 제거 집도 장면]

 

[서울와이어] 겨드랑이와 브래지어 사이에 볼록하게 튀어나온 살, 운동이나 다이어트로도 절대 빠지지 않는 겨드랑이 살이 있다면 단순한 살이 아니라 ‘부유방’은 아닌지 의심해 볼 필요가 있다.


부유방이란 용어가 일반인들에게 생소할 수도 있다. 부유방은 가슴이 아닌 다른 부위에 유방조직이 존재하는 것으로 대개 겨드랑이에 가장 많이 발생한다. 흔히 겨드랑이 볼록살 정도로 인식되고 있는데 많은 여성들이 이런 증상을 갖고 지내며 약간의 불편을 느끼기도 한다.


주된 증상은 주기적인 통증이나 크기 변화, 불룩하게 올라온 덩어리 모양이지만 대수롭지 않게 여기기 때문이다. 실제로 겨드랑이 부위에 유방 조직이 있는 경우는 전체 여성의 2%에서 6% 정도이다. 약간의 유방 조직과 피하 지방이 뭉쳐져 불룩해 보이는 경우도 흔하다. 부유방 혹은 이소성(다른 위치의) 유방은 겨드랑이에서 가장 흔하게 발생하지만, 견갑골, 허벅지, 사타구니 등 발달과정에서 유선이 퇴화하지 않은 부위에서 생길 수 있고, 점처럼 보이는 유두가 함께 발견되기도 한다. 이런 부유방에서도 유방과 마찬가지로 종양이 발생하기도 하고, 불편한 통증을 초래하거나, 커졌다 작아졌다 하면서 크기 변화를 반복하기도 하며, 심한 경우 불룩한 부분의 피부까지 늘어져 매우 거슬려 보이기도 한다.


엠디클리닉 김민국 부원장은 “부유방치료는 외과적으로 절제하는 것이 가장 확실하다. 그러나 필요 이상으로 무리한 부유방 절제술을 하면 흉터로 인해 오히려 미용적으로 아름다운 신체 곡선이 소실되어 최근에는 겨드랑이 라인을 따라 작은 절개를 통해 수술하면서 겨드랑이 주위로 지방 흡입술을 병행하여 더욱 만족도를 높여줄 수 있다”고 하였다.  간혹 진공 흡인 절제법 등으로 부유방을 수술하지만, 혈관이나 신경 손상으로 인해 혈종이나 감각 이상이 발생할 수 있고, 충분히 절제가 되지 않아 부유방 조직을 남겨두는 경우도 생길 수 있다.

 

엠디클리닉 이상달 원장은 ”가슴성형을 원하는 여성들 중 상당수가 부유방을 동반하고 있는데 겨드랑이 절개로 가슴성형을 할 경우 동시 수술이 가능하며 더욱 아름다운 가슴 라인을 갖게 되어 만족도가 높다” 고 하였다. 더구나 부유방제거술은 건강보험 적용 대상이 되므로 비용 부담도 적은 것이 장점이다.


부유방 수술을 계획중이라면 사전에 초음파 검사를 통해 유선조직과 지방을 정확하게 체크하여 환자에게 맞는 수술 계획을 세우는 것이 중요하기 때문에 유방외과 전문의의 진단 및 수술이 가능한 병원을 선택해야 한다.
 

 

press@seoulwire.com

 


Sponsored AD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