셀트리온 '주목도' 높아지는 속사정..인천 웃게 될까? 지역가 '시선집중' - 서울와이어
셀트리온 '주목도' 높아지는 속사정..인천 웃게 될까? 지역가 '시선집중'
셀트리온 '주목도' 높아지는 속사정..인천 웃게 될까? 지역가 '시선집중'
  • 장지영 기자
  • 승인 2019.05.17 05: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와이어=장지영 기자] 셀트리온 그룹이 '대기업'이 거의 전무하다고 볼 수 있는 인천 지역에 25조를 투자, 일자리 1만개를 만들기로 했다.

셀트리온 그룹이 오는 2030년까지 40조원을 투자해 글로벌 의약품 시장 선두주자로 나서기로 한 것.

전체 40조원 가운데 절반 이상인 25조원이 핵심사업으로 분류되는 '인천 바이오의약품 부문'에 사실상 올인한다.

우리나라의 대표적인 생명공학 기업인 셀트리온그룹(회장 서정진)이 16일 오전 인천광역시청(시장 박남춘)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셀트리온그룹 비전 2030'을 발표했다.

이날 직접 2030 비전을 발표한 서정진 셀트리온그룹 회장은 "2030년까지 40조원의 재원을 투자해 생명공학 부문에서 명실상부한 글로벌 선두주자로 도약하겠다"는 포부와 계획을 밝혔다.

특히 그룹의 '비전 2030'을 인천광역시청에서 발표함으로써 글로벌 그룹으로 도약하기 위한 핵심 거점을 인천으로 삼겠다는 의지를 분명히 했다.

실제로 셀트리온은 전체 40조에 달하는 투자계획 중 핵심사업인 인천 바이오의약품 부문에 25조를 투자할 예정이며, 직접 고용 1만 명과 간접고용 10만 명에 달하는 창출 예상 일자리의 대부분이 인천에서 발생할 것으로 시는 기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