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고집 사골, 재료 고유의 맛 살린 가정간편식으로 인기 - 서울와이어
소고집 사골, 재료 고유의 맛 살린 가정간편식으로 인기
소고집 사골, 재료 고유의 맛 살린 가정간편식으로 인기
  • 이수진 기자
  • 승인 2019.05.17 11: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와이어 이수진 기자] 1인가구 증가와 고령화, 온라인 구매가 확대되면서 가정간편식(HMR) 시장이 커지고 있다. 특히 여성의 경제활동이 늘고 맞벌이가구가 증가하면서 성장은 더욱 가속화될 것이란 전망이다.

 

한국농촌경제연구원에 따르면 2017년 국내 가정간편식 판매액은 21567억원으로 2015년 대비 21%라는 높은 성장률을 보였다. 문제는 가정간편식이 편리하기는 하지만, 맛과 건강도 중요시되고 있다는 점이다.

 

가정간편식 중 요즘같은 일교차가 큰 계절에 인기를 얻는 제품은 사골요리다. 전통적인 보양식으로 뼈와 관절, 심장 기능에도 좋다고 알려져 있다. 이 중 소고집 사골 고기곰탕소고집 사골 고기떡국은 기존의 분말스프가 아닌 진한 곰탕을 육수로 깊고 깔끔한 국물 맛과 부드럽고 푸짐한 소 볼살을 함께 느낄 수 있는 대표적 제품이다. 저렴한 가격과 넉넉한 양에 가성비 좋은 제품으로 평가받고 있다.

 

안정훈 진창업컨설턴트 대표는 과거 레토르트 가정간편식은 몸에 해로운 인스턴트식품으로 치부됐었다최근에는 재료의 고유 맛을 최대한 살린 건강식이 잇따라 출시되면서 4050을 비롯해 모든 연령대로 고객이 확산되고 있다고 전했다.

 

소고집 사골 고기곰탕소고집 사골 고기떡국은 배연정소머리곰탕 등 유명 브랜드 식품을 제조한 초목원()현재푸드와 유통전문업체인 아레스트레이딩과 판매 협약식을 통해 다양한 온라인 및 SNS채널을 통해 구매가능하다.


Sponsored AD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