섀너핸 미국방대행 낙마…'가정 폭력'의혹 결정적 - 서울와이어
섀너핸 미국방대행 낙마…'가정 폭력'의혹 결정적
섀너핸 미국방대행 낙마…'가정 폭력'의혹 결정적
  • 천선우 기자
  • 승인 2019.06.19 09: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섀너핸 미국방대행 낙마…'가정 폭력'의혹 결정적/YTN 영상캡쳐
섀너핸 미국방대행 낙마…'가정 폭력'의혹 결정적/YTN 영상캡쳐

 

[서울와이어 천선우 기자] 패트릭 섀너핸 미국 국방장관 대행이 18일(현지시간) 정식 장관직에서 물러났다. 

 

그는 과거 가정폭력을 휘둘렀다는 사실이 보도되면서 자진사퇴했다고 외신은 전했다. 

 

한편,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은 마크 에스퍼 육군성 장관을 새 국방장관 대행에 지명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지난달 9일 섀너핸 대행을 국방장관에 지명했으나 한 달이 넘도록 상원에 공식적으로 인준을 요청하지 않았다.

 

섀너핸 미 국방장관 대행직 사퇴와 관련해 주요외신은 "최근 이란과의 긴장이 고조되는 가운데, 미국 국방 리더십의 불안이 이어지고 있다"고 전했다.


Sponsored AD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