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UG, 축구 멘토링으로 이색적인 사회공헌사업 실시 눈길 - 서울와이어
HUG, 축구 멘토링으로 이색적인 사회공헌사업 실시 눈길
HUG, 축구 멘토링으로 이색적인 사회공헌사업 실시 눈길
  • 김수진 기자
  • 승인 2019.07.11 15: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태복 HUG 부사장(가운데)와 정미애 한국노인인력개발원 부산울산경남 지역본부장(왼쪽) 및 김종민 한국노인인력개발원 일자리사업실장(오른쪽)이 ‘HUG 축구멘토링  사회공헌 사업’을 지원하기 위한 기부금 전달식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사진=주택도시보증공사)
김태복 HUG 부사장(가운데)와 정미애 한국노인인력개발원 부산울산경남 지역본부장(왼쪽) 및 김종민 한국노인인력개발원 일자리사업실장(오른쪽)이 ‘HUG 축구멘토링 사회공헌 사업’을 지원하기 위한 기부금 전달식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사진=주택도시보증공사)

 

[서울와이어 김수진 기자] 주택도시보증공사(사장 이재광, 이하 ‘HUG’)가 축구 멘토링으로 축구전문 퇴직자에게는 일자리를, 유소년 선수에게는 체계적인 지도를 제공한다.

 

HUG는 축구 멘토링으로 유소년 축구선수들의 지속적인 성장을 지원하고, 만 60세 이상의 축구선수 퇴직자에게 재능기부형 일자리를 제공하는 ‘HUG 축구 멘토링’ 사회공헌 사업을 추진한다고 밝혔다.  

 

‘HUG 축구 멘토링’은 부산지역 축구전문 퇴직자(멘토)와 유소년 축구선수(멘티)를 일대일로 매칭하여 축구기술과 경험을 전수하는 HUG 사회공헌 프로그램으로, HUG는 올해 시니어 멘토와 유소년 축구선수 멘티를 각 55명씩 선발하여 축구 멘토링을 추진할 예정이다. 이를 위한 활동·운영비 6천만원을 사회공헌 협력기관인 보건복지부 산하기관인 ‘한국노인인력개발원’을 통해 후원했다. 

 

HUG는 작년부터 동 사업을 추진하여 취약계층 유소년에게 체계적인 축구 멘토링을 제공하고, 시니어에게는 시설관리 및 청소용역 등에 편중되었던 기존 취업의 한계를 넘어 창의적인 일자리를 제공한 결과, 작년 ‘부산시 협업우수사례 경진대회’에서 우수상을 수상하기도 하였다.


이재광 HUG 사장은 “축구 멘토링 사업이 취약계층 유소년 축구선수들에게 꿈을 펼치는 계기가 되고, 축구전문 퇴직자분들에게는 새로운 삶의 활력이 되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창의적인 사회공헌 프로그램으로 인재양성과 일자리 창출에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sjkimcap@seoulwire.com


Sponsored AD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