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본 불매운동' 일본산 소비재 전반 수입 급감 - 서울와이어
'일본 불매운동' 일본산 소비재 전반 수입 급감
'일본 불매운동' 일본산 소비재 전반 수입 급감
  • 이현영 기자
  • 승인 2019.09.22 10: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일본 불매운동으로 인해 오프라인 부문 유통업체 매출이 감소했다./사진=연합뉴스
일본 불매운동으로 인해 오프라인 부문 유통업체 매출이 감소했다./사진=연합뉴스

 

[서울와이어 이현영 기자] 일본 불매운동이 지속된지 두달째 연합뉴스에 따르면 광범위한 품목에서 일본산 소비재 수입이 감소한것으로 밝혀졌다.


22일 한국무역협회 수출입 통계를 보면 산업통상자원부 분류코드 3단위 기준으로 지난달 부산으로 수입된 일본산 품목 수입액은 1억6413만달러로 지난해 같은 달의 1억7355만달러보다 5.4% 줄었다.


품목별로는 그림이 1년 전보다 98.6% 줄었다.


면직물 88.4%, 어육 및 어란 78.7%, 비누 치약 및 화장품 71.5%, 운동·레저용품 66.2% 감소했다.


문구 및 완구류도 지난해 같은 달보다 44.7% 감소했다.

 

주방용품 44.4%, 이륜 자전거 및 부품 29.0%, 의료위생용품 27.7% 등도 두 자릿수 감소율을 기록했다.

 

지난달 전국의 일본제품 수입액은 38억8583만달러로 1년 전의 42억3236만달러보다 8.2% 줄어 부산지역 수입 감소 폭보다 더 컸다.

 

전국 기준으로도 일본 수입품 가운데 기타 농산물은 100% 감소했다.

 

육류 93.2%, 견직물 86.2%, 기호식품 79.4%, 사무기기 58.2%, 유아용품 43.5%, 귀금속 장식품 26.5%, 운동·레저용품 22.0% 등으로 줄었다.


hyeon0e@seoulwire.com
 


Sponsored AD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