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화큐셀 대표에 김희철… 한화토탈 권혁웅·지상방산 이성수 내정 - 서울와이어
한화큐셀 대표에 김희철… 한화토탈 권혁웅·지상방산 이성수 내정
한화큐셀 대표에 김희철… 한화토탈 권혁웅·지상방산 이성수 내정
  • 염보라 기자
  • 승인 2018.09.14 10: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왼쪽부터 김희철 한화큐셀 대표이사 내정자, 권혁웅 한화토탈 대표이사 내정자, 이성수 한화지상방산 대표이사 내정자.
왼쪽부터 김희철 한화큐셀 대표이사 내정자, 권혁웅 한화토탈 대표이사 내정자, 이성수 한화지상방산 대표이사 내정자.

 

[서울와이어 염보라 기자] 한화그룹이 한화큐셀, 한화토탈, 한화지상방산 등 3곳 대표이사 인사를 실시한다.
 

한화그룹은 14일 한화큐셀 남성우 대표이사가 최근 건강상 이유로 사임 뜻을 밝힘에 따라 후임에 현재 한화토탈 대표이사인 김희철 부사장을 사장 승진과 함께 대표이사로 내정했다고 밝혔다.


공석이 된 한화토탈 대표이사 자리에는 한화 지주경영부문 권혁웅 부사장이 사장으로 승진하면서 옮겨갔다. 


대신 한화 지주경영부문에는 손재일 한화지상방산 대표이사가 이동했다. 한화지상방산 대표이사는 한화디펜스 이성수 이사가 겸직키로 했다.
 

한화큐셀 대표이사로 내정된 김희철 사장은 그룹 내 대표적인 '글로벌 전략통'으로 평가받는다. 태양광 사업 진출 초기에 한화솔라원 중국법인과 한화큐셀 독일법인 대표이사 등을 역임한 뒤 최근 삼성 석유화학사 인수 작업 후에 한화토탈 대표이사를 맡아왔다.


한화그룹은 "태양광 시장에서 세계 1위인 한화큐셀의 경쟁력을 더욱 강화하고 그 위상을 더욱 공고히 하겠다는 의지가 담긴 인사"라고 평가했다.


권혁웅 한화토탈 대표이사 내정자는 한국과학기술원(KAIST) 화학공학 박사 출신으로, 정유·석유화학·에너지 분야의 전문가로 정평이 나 있다. 2012년부터는 한화에너지 대표이사를 역임하기도 했다.


한화지상방산 대표이사를 겸직하게 된 이성수 한화디펜스 대표이사는 그룹 내 방산사업 미래전략기획의 전문가다. 지난해 한화디펜스 대표이사로 선임된 뒤 영업이익률 향상 등 안정적 재무 구조를 달성하는 성과를 거뒀다.


한화그룹은 각 계열사의 일정에 따라 이사회와 주주총회 등을 거쳐 인사를 최종 확정할 계획이다.
 

bora@seoulwire.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