젊음과 청춘의 대학축제 대동제와 #청춘해 콘서트가 만난다 - 서울와이어
젊음과 청춘의 대학축제 대동제와 #청춘해 콘서트가 만난다
젊음과 청춘의 대학축제 대동제와 #청춘해 콘서트가 만난다
  • 송은정 기자
  • 승인 2019.05.19 09: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콘서트 포스터 이미지 / 사진=KT제공
콘서트 포스터 이미지 / 사진=KT제공

 

 

[서울와이어 송은정 기자] KT는 대학 축제의 달을 맞아 오는 22일 경북대학교와 오는 31일 전북대학교에서 ‘#청춘해 콘서트’를 개최한다고 19일 밝혔다.

 

이번 ‘#청춘해 콘서트’는 각 지역 특성에 맞게 준비했다.

 

오는 22일 경북대학교 센트럴파크 야외무대에서 진행되는 콘서트에서는 대구 출신 연예인이 대거 출연한다.

 

‘e-sports’ 컨셉으로 진행되는 경북대학교 축제 컨셉에 맞춰 성우이자 유명한 게임 덕후, 방송인 서유리가 ‘청춘 강연’을 한다.

 

프로듀스 101 출신인 김동한이 출연해 한껏 흥을 돋우며 지난 15일 KT그룹 유튜브를 통해 공개된 ‘5G송’의 히로인인 휘인의 소속 그룹 마마무가 출연해 열기를 이어갈 계획이다.

 

오는 31일 전북대학교 대운동장 야외무대에서 진행되는 콘서트에서는 청춘들의 일상을 노래하는 3인조밴드 ‘406호 프로젝트’를 필두로 전주 출신 연예인인 데프콘의 소속 그룹 ‘형돈이와 대준이’, 전주 출신 휘인과 화사가 속한 그룹 마마무가 출연해 청춘들의 이야기와 함께 신나는 공연을 선사한다.

 

‘#청춘해 콘서트’가 월 2회 진행하는 것은 이례적으로 5G 전국 상용화에 맞춰 다양한 지역의 대학생들이 ‘KT 5G의 초능력’을 경험할 수 있게 하기 위함이다.

 

대표적으로 기존 서울과 부산 ON식당에서 선보였던 ‘5G 호떡 로봇’을 대구와 전주에서도 다시 한 번 선보인다.

 

로봇이 직접 호떡을 만들어주고 이를 SNS에 인증해주는 고객을 대상으로 다양한 경품을 제공한다.

 

5G 스마트 노래방 앱 ‘싱스틸러’ 서비스도 선보인다.

 

싱스틸러는 KT 5G의 초저지연 기술을 활용해 최대 4명이 동시에 한 화면에서 영상으로 노래를 부를 수 있는 서비스다.

 

청춘해 콘서트 날짜에 맞춰 현장에서 ‘5G 멀티 라이브 노래방’을 임시 오픈한다.

 

지난 3월 광화문에서 진행된 청춘해와 동일하게 아이돌 출신 ‘KTH’의 T커머스 채널 ‘K쇼핑’ 쇼호스트 김정우가 경북대와 전북대에서 MC로 출연한다.

 

지난 15일 공개된 ‘5G송’의 오프라인 공연이 최초로 진행한다.

 

또한 현장에 참여할 수 없는 팬들을 위해 실시간 중계도 진행된다.

 

실시간으로 원하는 각도에서 초고화질로 즐길 수 있는 올레 TV 모바일의 ‘뮤지션 Live’에서 확인 가능하다.

 

KT 홍보실 윤종진 부사장은 “본격적인 5G 시대를 맞아 청춘해 역시 5G를 접목시켜 지속적인 혁신을 해나갈 예정이다”며 “열정이 넘치는 청춘들이 ‘#청춘해 콘서트’에서 즐거운 추억을 만들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yuniya@seoulwire.com

 


 
 


Sponsored AD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