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VID 김정은 트럼프 합의문 불포함, 野 'CVID원칙' 입장 지속하나? - 서울와이어
CVID 김정은 트럼프 합의문 불포함, 野 'CVID원칙' 입장 지속하나?
CVID 김정은 트럼프 합의문 불포함, 野 'CVID원칙' 입장 지속하나?
  • 정은란 기자
  • 승인 2018.06.12 16: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JTBC 캡처
사진=JTBC 캡처

[서울와이어=정은란 기자] 북한 김정은 국무위원장과 미국 트럼프 대통령이 12일(현지시간) 북미정상회담을 마치고 합의문에 서명했다. 이날 두 정상의 화기애애한 만남에는 CVID 명시라는 중요한 화두가 있었으나, 김정은 위원장, 트럼프 대통령의 공동합의문에는 포함되지 않았다.

트럼프 대통령은 김정은 위원장과 회담을 "환상적 회담"이라고 자평하며, 합의문에 대해 "좋은 합의와 좋은 관계를 이뤘다"고 말했다. 앞서 북미 공동 합의문에는 CIVD 뜻은 완전하고 검증 가능한 영구적인 핵 폐기에 대한 내용이 담길 것으로 기대됐으나, 완전한 비핵화를 약속하는 데 그치면서 "프로세스를 빨리 추진하겠다"는 미국 측의 입장만이 나왔다.

앞서 CVID는 국내 정치권에서도 꾸준히 흘러나왔던 화두다. 이날 자유한국당, 바른미래당은 CVID의 실질적 합의문이 나와야할 것이라고 주장했다. 이날 CVID가 공동합의문에 명기되지 않음에 따라 정치권에선 남북정상간의 명시 요구는 계속될 것으로 보인다. 미국 측도 CVID에 대한 지속적인 입장을 밝혀왔던만큼, 합의문을 통해 어떤 방식으로 비핵화를 위한 프로세스를 진행하게 될 지 전세계의 이목이 쏠리고 있다.

jung@seoulwire.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