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기부, '최대 100억원 지원' 예비 유니콘기업 13개사 선정…"최대 100억원까지 지원" - 서울와이어
중기부, '최대 100억원 지원' 예비 유니콘기업 13개사 선정…"최대 100억원까지 지원"
중기부, '최대 100억원 지원' 예비 유니콘기업 13개사 선정…"최대 100억원까지 지원"
  • 송은정 기자
  • 승인 2019.07.11 15: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 중소벤처기업부 제공
사진= 중소벤처기업부 제공

 

 

[서울와이어 송은정 기자] 중소벤처기업부와 기술보증기금은 11일 유니콘(자산가치 1조원 이상 벤처기업)의 잠재력이 있다고 판단되는 13개 기업을 선정했다.

   

'예비 유니콘 특별보증' 프로그램을 통해 선별된 이들 13개 기업은 이날 두 기관으로부터 보증서를 전달받았다.

   

해당 기업은 메쉬코리아, 리디, 컬리, 와디즈, 블랭크코퍼레이션, 디에스글로벌, 마이뮤직테이스트, 피피비스튜디오스, 하나기술, 네오랩컨버전스, 달콤소프트, 왓챠, 힐세리온이다.

   

이들은 지난 4월 말부터 진행된 심사를 통과해 '예비 유니콘'으로 선정됐다.

 

'예비 유니콘 특별보증'은 유니콘으로 성장 가능성이 있는 기업을 대상으로 최대 100억원까지 스케일업(Scale-Up·기업의 폭발적 성장) 자금을 지원하는 프로그램이다.

 

시장검증과 성장성, 혁신성 등 3개 조건을 판단해 지원을 결정한다.

   

앞으로 이들 13개 기업에는 예상 매출 등을 고려해 최대 100억원(총 1115억원)이 지원될 예정이다.

yuniya@seoulwire.com


Sponsored AD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