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홈앤쇼핑.

 

[서울와이어 김아령 기자] 홈앤쇼핑은 지난 13일 이사회를 열고 최상명 비상경영위원회 위원장(우석대 교수)을 대표이사 직무대행으로 선임했다고 14일 밝혔다.

 

이에 따라 지난해 11월 최종삼 전 대표 사임 후 이사 3명으로 구성된 비상경영위 체제가 최 위원장의 단독 대표 체제로 전환하게 됐다.

 

홈앤쇼핑 관계자는 "3월 주주총회 전까지는 대행체제를 유지할 것으로 보인다"고 설명했다.

 

kimar@seoulwire.com

저작권자 © 서울와이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Sponsored AD